뉴스게시판

통신3사, 약정할인에 실적 악화… 보편요금제·5G투자 `첩첩산중`

1 폰뷰뉴스 6 79 05.01 17:39
[디지털타임스 정예린 기자] 통신 3사가 지난 1분기 지난해 동기에 비해 크게 악화한 실적을 기록한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해 9월 정부 방침에 따라 선택약정할인율을 기존 20%에서 25%로 상향한 것이 큰 영향을 미쳤다. 이 같은 상황에서 통신사들은 보편요금제라는 악재와 5세대 이동통신(5G) 투자라는 비용증가 요인에 직면하게 돼 향후 실적 전망도 불투명하다. 통신 3사는 이번 주 일제히 1분기 실적을 공개한다.

지난달 30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지난 1분기 통신 3사의 영업이익은 1조원에 미치지 못할 전망이다. 미래에셋 대우증권은 지난 1분기 통신 3사의 매출과 영업이익으로 △SK텔레콤 4조2518억원, 3755억원 △KT 5조8406억원, 3587억원 △LG유플러스 3조1299억원, 2046억원을 예상했다. 3사를 합쳐도 영업이익이 9388억원으로 1조원이 안 된다. 지난해 1분기 3사의 영업이익의 합은 1조303억원이었다. 증권업계의 추정치 대로라면 올 1분기 영업이익이 지난해 동기보다 8%포인트 이상 떨어지는 셈이다.

이처럼 통신사 영업이익이 크게 감소한 이유로는 선택약정할인율의 상향이 꼽힌다. 지난해 9월 20%에서 25% 할인으로 상향된 선택약정의 경우 올 들어 사용자가 가파르게 늘었다. 특히 올해 1월부터 기존 20% 선택약정할인율을 사용하는 가입자 중 남은 약정기간이 6개월이 안되는 가입자가 24개월 추가약정을 하면 25%로 상향할 수 있게 변경한 게 결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이학무 미래에셋 대우증권 애널리스트는 "선택약정할인 가입자가 예상보다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점을 고려할 때 3분기까지 서비스 가입자당 평균수익(ARPU)의 하락이 예상보다 클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 같은 상황에서 통신사의 부담은 오히려 늘어나고 있다. 5G 상용화를 앞두고 투자해야 할 일이 산더미다. 통신 3사는 정부의 세계 최초 5G 상용화라는 목표 아래 오는 6월 주파수 경매를 앞두고 있다. 최종 경매가에 큰 영향을 미칠 총량제한과 입찰증분액은 아직 고지되지 않았다. 하지만 이미 최초 경매가가 역대 최고 수준인 약 3조3000억원에서 시작한다.

이에 통신사들은 투자 압박을 크게 느끼고 있다. 주파수 투자가 끝은 아니다. 기지국을 비롯한 장비 구축에도 막대한 비용이 들어간다. 업계는 5G 망을 구축하는 등에 드는 투자비로 4세대 이동통신(LTE)의 2~3배를 보고 있다.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의 경우 KT의 필수설비 공유에 대한 대가도 치러야 할 상황이다.

정부의 통신 요금 정책에 따른 통신사의 지출 비용도 늘어나고 있다. 최근 규제개혁위원회에서는 정부의 어르신 이통요금 감면 확대가 심사를 통과했다. SK텔레콤 측은 "이미 연 4000억 수준의 요금을 감면하고 있었는데, 이번 정책으로 이 비용이 올해 9000억원까지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제 겨우 첫발을 디딘 상태이지만 보편요금제 또한 통신사 입장에서는 두려움의 대상이다. 통신사들은 보편요금제가 실행될 경우 3사 영업이익 규모의 60%가 보편요금제로 없어질 수 있다고 우려한다.

이통사들은 이런 압박을 돌파하기 위해 각종 자구책을 내놓을 예정이어서 비용 지출이 오히려 늘어날 상황이다. 일부 이통사는 보편요금제에 맞서 기존보다 낮은 요금제를 출시하기 위해 내부적으로 논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 통신사들은 올 들어 무약정제도를 개편하고, 선택약정 할인반환금을 유예하는 등 자체적으로 요금 인하를 추진했다. 

통신사 한 관계자는 "최근 원가공개 결정까지 더해지면서 통신사들이 설 자리가 없다"며 "5G 상용화를 앞둔 중요한 시기에 투자 사기를 높이는 격려 또한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예린기자 yesli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mments

8 terra980… 05.07 22:38
많이 해먹었죠
99 상수여수 05.04 09:21
좋은 내용입니다
33 아트 05.03 21:47
배많이 불렀으면 풀어라
99 샌드바 05.03 13:50
보조금 풀어랏
62 햇살 05.02 19:05
3천억 이익인데 뭐가 아쉽다고 한마디로 웃긴다.
99 바람따라 05.02 07:49
그렇군요,
그동안 많이 벌었쟎아요,
Category